2022.08.14 (일)

  • 구름조금동두천 22.2℃
  • 구름조금강릉 25.0℃
  • 구름조금서울 24.9℃
  • 흐림대전 24.2℃
  • 구름많음대구 25.5℃
  • 흐림울산 25.3℃
  • 구름조금광주 27.1℃
  • 흐림부산 25.2℃
  • 구름많음고창 27.4℃
  • 맑음제주 28.3℃
  • 맑음강화 22.4℃
  • 흐림보은 23.2℃
  • 흐림금산 23.2℃
  • 구름많음강진군 27.4℃
  • 구름많음경주시 24.4℃
  • 흐림거제 27.1℃
기상청 제공

교육

학생 이어 교직원 잇단 확진에…학교 현장 “인력 부족” 호소

-기간제 교사 8900명 이달 내 배치, 교사 대체 인력 풀 마련
-학교 현장에선 여전히 인력 부족 한목소리

기사 이미지

/조선일보DB

 

학생에 이어 교사 등 교직원들의 코로나 확진이 급증하자 학교 현장에선 인력 부족을 호소하는 목소리가 커지고 있다. 

 

4일 교육부의 ‘오미크론 대응 새학기 학교 방역 추진 현황’에 따르면, 개학 첫날인 지난 2일 전국 유·초·중·고교 학생 총 586만 7000명 중 491만 명(83.7%)이 건강상태 자가진단앱에 참여했다.

 

참여 학생 중 확진 혹은 밀접접촉으로 등교가 중지된 학생은 전체 학생의 2.69%인 15만 8171명이었다. 이들은 자가진단 앱에 코로나19 증상이 있다거나, 신속항원검사 결과 양성이라고 표기한 경우다.  

 

초등학생은 231만 1041명 중 8만 9818명이 등교 중지 안내를 받았다. 중학생은 122만1802명 중 3만 3488명, 고교생은 106만 2834명 중 2만 6895명, 유치원생은 38만 5473명 중 7400명이 등교하지 못했다. 

 

특히 학생에 이어 교사나 급식·돌봄종사자 등 학교 종사자의 감염도 늘고 있는 상황이다. 

 

서울시교육청에 따르면 지난달 28일부터 이달 2일까지 서울에서만 994명의 교직원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 3일 0시 기준 교직원 확진자는 550명으로, 일주일 전 203명에 비해 2.7배 급증했다.  

 

이에 교육부도 대책마련에 나섰다. 우선 이달 중 과밀학교와 과밀학급에 기간제 교사 8900명을 채용해 배치할 계획이다. 또 비상시를 대비해 퇴직 교원이나 임용 대기자 등 교사 대체 인력 풀을 전국 7만 5000명 규모로 마련할 방침이다.

 

교육부의 이 같은 대책 마련에도 현장에서는 여전히 인력 부족을 호소하는 목소리가 크다. 교육청 홈페이지 구인 게시판에는 담임, 기간제·교과전담 교사를 급히 구한다는 공고가 잇따라 올라오고 있다.

 

이와 관련해 한국교원단체총연합회(교총)는 “학교마다 교사 확진이 속출하는데 대체 인력을 못 구해 확진된 교사가 집에서 원격으로 업무와 수업을 수행하는 지경”이라며 “이러다 방역도 교육도 감당 못한다”고 성토했다.

 

이어 “확진·격리 규모에 따라 전면 원격수업 전환을 포함한 대면·원격수업 수준을 명시하는 구체적이고 통일된 기준을 마련해 조속히 안내하라”고 요구했다. 

 

한편 오는 11일까지는 ‘새 학기 적응 주간’이 운영돼 학교가 수업 시간 단축이나 밀집도 조정, 원격 수업 등 탄력적으로 학사를 운영할 수 있다.

 

출처: 조선에듀

 

관련기사

9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