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습/코칭

3월 7일 텝스 정기시험, 코로나 19로 취소

-응시료 전액 환불 … 이후 시험은 예정대로 진행


오는 3월 7일 치를 예정이었던 TEPS(텝스) 정기시험이 취소됐다. 

서울대학교 텝스관리위원회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 19) 위기경보가 최고단계인 심각 단계로 격상됨에 따라 오는 3월 7일 시행 예정인 텝스 정기시험을 취소한다고 25일 밝혔다. 

텝스관리위원회는 3월 7일 정기시험을 취소하는 대신 5월 2일 오후 정기시험을 추가 시행하기로 했다. 또 5월 2일 오후 정기시험을 추가 시행하고, 3월 7일 정기시험 접수자는 접수 시점과 관계없이 응시료 전액을 환불하기로 했다. 3월 21일과 4월 4일 정기시험은 예정대로 진행하고, 고사장 등 일부 변경사항 발생 시 개별 통보할 방침이다. 

텝스관리위원회 관계자는 “위기경보 심각 단계이고, 코로나 19의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 공인 자격시험인 텝스는 정부 방침에 협조하고자 한다”며 “응시자 개인 위생 관리에 만전을 기하고, 코로나 19 의심 증상이 있는 응시자는 관계당국의 조치를 따라달라”고 당부했다. 

관련 문의는 전화 또는 홈페이지 1:1 문의를 통해 가능하다. 

관련기사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