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본분류

부산교육청, 부패방지부문 국무총리표창 받아

지난해 부패방지책평가 전국 1위 선정


[스쿨iTV] 부산시교육청(교육감 김석준)은 국가권익위원회에서 실시한 ‘2016년 부패방지 시책평가’에서 17개 시·도교육청 중 1위에 올라 부패방지부문 국무총리표창을 받았다.

시상식은 27일 오후 2시 세종시 정부세종컨벤션센터에서 열린 ‘제5회 국민권익의 날 기념식’에서 이뤄졌다.

부산교육청은 지난해 부패취약분야에 대한 집중적인 제도개선과 청렴도 향상을 위한 정책고객과의 협력네트워크 구축, 청렴교육 실시, 현장 공감형 기획 홍보 등을 통해 청렴실천의지를 강화하고 청렴을 적극 추진했다.

그 결과 국민권익위원회 부패방지 시책평가 항목 중 부패방지 추진계획 이행과 공직자 행동강령 제도화, 청렴교육 내실화, 반부패 수범사례 확산 등 부문의 평가에서 최고점인 100점을 받았다.

특히 부패취약분야 집중 개선 노력에 대한 정성평가에서는 청탁금지법 시행 이후 교육현장에서 발생할 수 있는 혼란을 예방하기 위한 ‘클린 학교운동부 육성을 위한 제도개선’ 및 ‘불법찬조금·촌지 근절’ 대책 등 정책이 높은 평가를 받았다.

한편, 부산교육청은 지난해 전국 시·도교육청 종합청렴도 평가에서 5위를, 부패방지시책평가에서 1위를 각각 차지하는 등 청렴도 분야에서 괄목할만한 성과를 올렸다.

이일권 감사관은 “우리 교육청은 올해 ‘청렴합니다. 우리는 부산교육人입니다’를 슬로건으로 부산교육가족 모두가 청렴을 실천해 나갈 계획이다”며 “이를 통해 청렴 최우수 기관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언론사 주요뉴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