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입

[2018 9월 모의고사] “영어, 6월 모평보다 쉬워… 1등급 7%대 예상”(비상)


2018년 9월 모의고사 3교시 영어영역 시험이 종료됐다. 이치우 비상교육 입시평가실장은 영어영역에 대해“2018학년도 수능보다는 약간 어렵고 지난 6월 모의평가보다는 쉬운 수준으로 출제됐다”며 “90점 이상 1등급 비율은 6월 모의평가 1등급 비율 4.19% 보다 조금 높은 7% 정도로 예상된다”고 평가했다. 


비상교육에 따르면 내용 영역별 문항 수 및 배점은 2018 수능의 체제와 유사하게 출제되었다. 하지만 6월 모의평가에서 시도됐던 일부 독해 문항의 유형 변화가 9월 모의평가에도 이어졌다. 


6월 모의평가에 출제됐던 신유형 중 ‘밑줄 친 부분이 의미하는 바를 추론’하는 문제는 21번으로 출제됐으며, 1지문 2문항 장문 독해 유형 역시 6월 모의평가와 동일하게 ‘빈칸 추론’과 ‘문맥상 적절하지 않은 어휘 고르기’ 유형으로 출제되었다.  


또한 장문 독해의 어휘 유형 외에 기존 수능에 출제되던 어휘 유형(네모 안에서 문맥에 맞는 낱말 고르기)이 다시 출제되면서 어휘 문제의 비중이 높아졌다.   


EBS 교재와의 연계율은 73.3%였다. ‘대의 파악’과 ‘세부 정보(세부사항)’를 묻는 문항은 EBS 교재의 주제‧소재‧요지가 유사한 다른 지문이 활용되어 간접 연계로 출제되었다.

관련기사



배너

지금은 토론중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