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입

교육과정평가원 "수능문제 오류 없어…국어 31번은 유감"

심사 대상 107개 수능 문항 모두 '문제 및 정답에 이상 무'



한국교육과정평가원이 2019학년도 수능 국어 31번 문항에 대해 "문항에 이상은 없지만 수험생의 기대와 달랐던 부분에 대해 유감스럽게 생각한다"는 입장을 밝혔다. 국어 31번 문항은 극악한 난도로 수험생들은 물론이고 학교, 교육계의 원성을 사 왔다. 

평가원은 11월 26일(월) 2019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 문제 및 정답 이의신청 심사결과에 따른 2019학년도 수능 정답을 확정·발표하며 이 같이 전했다. 

평가원은 국어 31번 문항에 대해 "EBS 연계 문항으로, '2019학년도 수능 대비 EBS 수능 특강 국어영역 독서, '2019학년도 수능 대비 EBS 수능 완성 국어영역 국어' 등 두 권의 연계 교재에 제시된 뉴턴의 만유인력 관련 지문을 활용해 지문과 문항을 구성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문제 해결에 필요한 정보는 지문과 <보기>를 통해 제시했는데, 수능-EBS 연계 정책에 따라 수능을 준비하는 대다수 수험생들이 이들 교재를 공부한다는 점을 고려해 문항의 난이도를 설정했다"고 해명했다. 

지난 19일(월) 오후 6시까지 평가원 홈페이지 이의 신청 전용 게시판을 통해 접수된 이의 신청은 모두 991건이었다. 이 가운데 문제 및 정답과 관련이 없는 의견 개진, 취소, 중복 등을 제외한 실제 심사 대상은 107개 문항 766건이었다.

평가원은 출제에 참여하지 않은 외부 전문가가 포함된 이의심사 실무위원회의 심사와 이의심사위원회의 최종 심의를 거쳐, 107개 문항 모두에 대해 ‘문제 및 정답에 이상 없음’으로 판정했다. 

한편, 평가원은 107개 문항에 대한 심사 결과와 함께 수험생의 이해를 돕기 위해 2개 문항에 대한 상세 답변을 홈페이지(www.kice.re.kr)를 통해 11월 26일(월) 오후 5시에 공개했다.

* 사진 설명: 세종시 수능시험장 [사진 제공=세종교육청]

<저작권자 © 에듀진 나침반36.5도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관련기사



배너

지금은 토론중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