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입

2019 수능 국어·수학 남학생이 강했다

국어·수학 1등급 비율 남학생이 여학생보다 앞서



2019 수능 국어 및 수학 성적의 남녀 비교 결과, 전년 대비 남학생의 성적이 여학생에 비해 국어, 수학 모두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 2019 수능 국어, 수학 성적 상위 등급별 인원 남녀 비교 (수학은 가형, 나형 합산)


   



먼저, 국어 영역은 2019 수능 1등급 인원 및 비율이 남학생 1만 3천 778명으로 55.7%, 여학생 1만 945명으로 44.3%로 기록됐다. 2018 수능 남학생 53.8%, 여학생 46.2%와대비해 볼때, 남학생 비율이 1.9%p 증가한 수치다.

2등급에서는 남학생이 1만 7천 384명로 51.5%, 여학생이 1만 6천 383명으로 48.5%를 기록했다. 이는 전년도 남학생 1만 8천 666명으로 49.8%, 여학생 1만 8천 836명으로 50.2%와 비교해 남학생이 조금 더 늘어난 것이다.

5등급 이내 누적 비율로는 2019 수능 국어 여학생 50.3%, 남학생 49.7%로 전년도 여학생 51.4%, 남학생 48.6%와 비교해 남자 비율이 1.1%p 증가했다. 전체 표준점수 평균 성적으로는 2019 수능 여학생 100.9점 남학생 99.1점으로 전년도 여학생 101.5점, 남학생 98.5점과 비교해 남녀 점수차가 전년도 3.0점차(-3.0)에서 올해 1.8점차(-1.8)로 점수차가 1.2점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다음으로, 수학 영역(가형, 나형 합산 기준)은 2019 수능 1등급 인원 및 비율이 남학생 1만 8천 873명(60.8%), 여학생 1만 2천 170명(39.2%)로 전년 대비(2018 수능 남 56.0%, 여 44.0%) 남학생 비율이 4.8%p 증가한 것으로 나왔다.

4등급에서는 남학생이 4만 2천 344명(51.8%), 여학생 3만 9천 343명(48.2%)로 전년도 남학생 3만 5천 825명(49.3%), 여학생 3만 6천 773명(50.7%)과 비교해 남학생이 조금 더 늘어났다.

5등급 이내 누적 비율로는 2019 수능 수학 남학생 52.4%, 여학생 47.6%로 전년도 남학생 52.1%, 여학생 47.9%와 비교해 남자 비율이 0.3%p 증가했다.

전체 표준점수 평균 성적으로는 2019 수능 남학생 100.2점, 여학생 99.8점으로 전년도 남학생 100.1점, 여학생 99.9점와 비교해 남녀 점수차가 전년도 0.1점차에서 올해 0.4점차로 점수차가 0.3점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 사진 설명: 충북 제천고등학교 수학축제에 참요한 학생들 [사진 제공=충북교육청]

<저작권자 © 에듀진 나침반36.5도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관련기사



배너

지금은 토론중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