입시

‘수능 학습 골든타임’ 추석 연휴 200% 활용하는 공부법은?

[이투스 김병진 소장의 대입 전략] ‘수험생을 위한 추석 연휴 집중학습법’



올해 추석은 주말 및 대체공휴일, 한글날을 합쳐 최장 10일의 황금연휴를 보낼 수 있는 절호의 기회입니다. 그러나 수능이 50일도 채 남지 않은 시기의 고3/N수생들에게 추석 황금연휴는 마냥 쉴 수만은 없는 휴일 아닌 휴일입니다. 그렇다면 이 황금연휴를 수능 학습 마무리의 골든타임으로 만들려면 어떻게 해야 할까요? 


○ 황금연휴를 대하는 수험생의 자세란? ‘욕심은 금물’ 


자그마치 10일, 학교도 가지 않는 어마어마한 여유 시간이 수험생 모두에게 주어집니다. 마음 같아서는 당장이라도 책상으로 달려가 10일 내내 수능 공부에만 몰두하여 막판에 점수가 상승하는 기쁨을 맛보고 싶을 겁니다. 


하지만 무엇이든 지나친 것은 부족한 것만 못하는 법이죠. 지나친 의욕과 학습에 대한 부담은 무리한 계획 수립과 그로 인한 실천 의욕 저하로 이어지기 쉽습니다. 또한 우리가 잊지 말아야 할 것은 추석 연휴 이후에도 수능까지 한 달 이상의 시간이 더 남아 있다는 것입니다. 그러므로 적절한 학습 의욕을 고취하되, 추석 전후로 하여금 평소의 학습 페이스 및 생활리듬이 최대한 깨지지 않고 유지될 수 있도록 긴장감을 잃지 말아야 합니다. 이 점을 잘 실천하기 위해서는 황금연휴 기간에 걸맞은 적절한 학습 계획 수립과 함께, 집중력을 최대한 발휘할 수 있는 방법을 모색하여 실행에 옮겨야 합니다.


○ 황금연휴 연연 말고 나에게 맞는 현실적인 계획 세워라


[STEP 1] 나에게 필요한 학습 정하기 


긴 연휴이지만 학습 기간으로 보면 결코 여유롭지는 않습니다. 이 시간을 알차게 활용하기 위해서는 그 기간 동안 어떤 영역의 무슨 단원을 어떻게 학습할지를 구체적으로 정하여 목표를 확실히 세워두는 것이 매우 중요합니다. 목표가 뚜렷하지 않으면 어영부영 시간을 보내기 쉽고, 끝까지 실천하려는 의지도 약해질 수 있기 때문입니다. 나태해지지 않도록 단기간에 집중할 수 있는 학습 과제들을 선정하고 이를 실천하려는 노력이 매우 중요합니다. 수능이 50일도 채 남지 않은 시점이기 때문에, 9월 수능 모의평가 결과를 통해 자신의 약점을 집중 보완할 수 있는 기회로 활용하거나, 평소 개념 등을 익히기에 시간이 많이 소요될 것으로 예상되어 여유를 내기가 어려웠던 부분이나 어렵다고 여겨졌던 특정 단원을 집중적으로 짚어볼 수 있도록 학습 계획을 세워 보세요. 


[STEP 2] 학습 가능 시간 파악하기 


자신이 하고자 하는 공부에만 10일 동안의 연휴를 여유롭게 활용하고 싶겠지만, 민족 대명절인 ‘추석’을 맞아 친척집 방문 등의 가족 행사에 참여해야 하는 경우도 있습니다. 만약 가족 행사에 참여해야 한다면 본인이 추석 연휴 동안 공부에 집중이 가능한 시간들을 미리 따져보는 것이 좋습니다. 물론 개개인마다의 상황은 차이가 날 수 있으므로 더더욱 각자 자신에게 주어질 수 있는 학습 가능 시간을 파악해 놓아야 합니다. 그래야만 자신이 학습하고자 하는 것들을 어느 정도로 공부했을 때 목표 달성이 가능한지를 가늠할 수 있고, 그에 맞춰서 세심하게 계획을 수립할 수가 있습니다. 


[STEP 3] 단기 집중력 발휘해 연휴 200% 활용하라 


비록 수능을 코앞에 둔 수험생이라고는 하나, 주변에서 여유롭게 황금연휴를 즐기는 동안 오로지 공부에만 집중하는 것은 결코 쉬운 일이 아닙니다. 특히나 명절을 맞아 친척집을 오가며 오랜만에 가족과 함께 보내는 화목한 시간 속에서, 마음의 긴장감을 유지하며 중간 중간 학습을 하기란 더욱 힘든 일입니다. 하지만 수능 마무리 학습의 중요한 지점이 될 추석 연휴 기간을 놓칠 수는 없는 법! 안 되면 되게 하라는 말이 있듯, 황금연휴 속에서도 학습 실천력을 높일 수 있는 단기 집중력을 발휘해야 합니다.


○ 단기 집중력 높이는 학습방법은? 


방법을 알아도 실천이 어려운 것이 공부이기도 하죠. 만약 어수선한 명절 분위기 속에서 집중력을 발휘․유지하기 어렵다면 다음과 같은 방법으로 학습 리듬을 유지해 보세요. 


1) 계획은 짧은 단위로 끊기. 집중과 성취감을 높여 지속적인 학습 유지 

대개 시간 계획을 너무 길게 가지게 되면 지나치게 마음에 여유가 생겨서 오히려 늘어지기가 쉽습니다. 평소 공휴일이나 방학 시기에 공부하던 것을 떠올려 보면, 시간이 많은 것에 비해 공부한 양은 그다지 많지 않았던 경험이 있을 겁니다. 이는 시간이 많다는 생각에 긴장감이 풀어져서 집중력도 흐려졌기 때문입니다. 특히나 추석 연휴 10일은 보통의 공휴일보다 긴 시간이기에 더욱 방심하기 쉽습니다. 이를 방지하기 위해 연휴 기간의 학습 계획을 세우되, 학습 계획은 짧은 시간 단위로 수립하는 것이 좋습니다. 예를 들어 평소에는 수학을 3시간, 영어를 2시간씩 시간을 배분하여 공부했다면 연휴 기간에는 50분 동안 수학을 하고, 10분 휴식 후 영어를 40분 동안 하는 식으로 평소보다 짧은 단위로 학습계획을 수립하는 것입니다. 이렇게 하면 주어진 시간이 짧은 만큼, 긴장된 상태로 집중력 있게 공부를 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학습 시간 또한 밀도 있게 쓸 수 있다는 장점이 있습니다. 또한 학습 후 성취감을 느끼는 빈도도 높아지게 되므로, 공부를 지속적으로 하는 데 도움이 됩니다. 


2) 자투리 시간 활용으로 순간 집중력 높이기 

추석 연휴를 보내는 동안 생길 수 있는 자투리 시간을 학습에 적극적으로 활용해보세요. 각자 조금씩 상황은 다를 수 있겠지만 자신이 활용할 수 있는 자투리 시간에는 어떤 것들이 있을지 예상해보는 겁니다. 연휴 기간 동안 전체적인 학습 가능 시간을 파악할 때 이 점을 함께 생각해보는 것도 좋습니다. 


자투리 시간을 체크한 이후에는 예상한 시간에 무엇을 할지 미리 준비해야 합니다. 그렇지 않을 경우 미리 예상하지 못한 자투리 시간 발생 시, 무엇을 할지 고민하거나 선택을 망설이다가 오히려 주어진 시간을 제대로 활용하지 못하고 버릴 수 있기 때문입니다. 이처럼 짧은 시간을 충분히 활용하기 위해서는 영어 단어장을 통한 암기, 내용 요점 정리집이나 노트 훑어보기, 단기간 영어 듣기, 짧은 동영상 강의 시청 등의 학습을 진행하여 짧지만 순간 집중력을 발휘할 수 있는 것이 좋습니다. 


3) 열심히 공부한 나에게 ‘보상’으로 칭찬하기 

목표가 명확하다고 해도 사람의 마음은 시시때때로 변하기 쉽기 때문에 지속적인 동기 부여는 목표를 달성하는 데 있어서 매우 중요한 역할을 합니다. 이와 마찬가지로 추석 연휴 동안 열심히 공부에 임한 나 자신에게도 동기 부여가 될 수 있는 작은 장치가 있다면, 중간에 포기하지 않고 집중력 있는 학습을 지속하는 데에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 그 장치란, 스스로에게 ‘보상’을 주는 것입니다. 하루 목표 학습량을 달성했을 때 내가 보고 싶었던 영화를 한 편 감상하는 것, 부족한 잠을 좀 더 자는 것, 먹고 싶던 음식을 먹는 것 등 나만을 위한 작은 ‘보상’을 설정해놓고 지키려고 노력해보세요. 물론 추석 연휴 동안 학습 및 생활 리듬이 흔들리지 않을 정도의 적당한 보상 설정과 끝까지 지키고 해내려는 의지는 필수 요소입니다. 


4) 과유불급(過猶不及). 적당한 음식 섭취와 수면관리로 집중력과 수능 컨디션 관리하기 

추석 명절을 맞아 평소보다 더 과식을 한다거나 의욕이 너무 앞선 까닭에 다른 때보다 더 무리하게 늦은 시간까지 공부하는 학생들이 있습니다. 


식사를 너무 걸러도 집중력이 낮아지지만, 반대로 과식을 했을 때에도 학습 집중도는 낮아집니다. 과식을 할 경우, 혈액이 위장으로 몰리게 되면서 뇌에 산소가 부족하게 되고, 결국엔 졸음이 몰려오게 됩니다. 그러므로 아무리 명절 음식이라 할지라도 원활한 학습 실천과 집중력을 유지하기 위해 추석 연휴 동안 과식이나 폭식을 하지 않도록 주의하는 것이 좋습니다. 


또한 수능 막판 뒤집기를 꿈꾸며 ‘기회는 이때다!’라는 생각에 연휴를 매일 같이 ‘주경야독(晝耕夜讀)’ 하는 학생들이 있습니다. 물론 학습에 대한 의지는 좋지만 10일간 밤낮을 바꿔 생활하다 보면 오히려 낮 시간 동안에는 몽롱한 상태가 지속되어 학습을 집중력 있게 진행하기 힘듭니다. 수능이 50여 일도 채 남지 않은 때에는 너무 무리한 학습으로 건강을 해치기보다 수능 당일까지 최상의 컨디션을 유지할 수 있도록 컨디션 관리에 힘써야 합니다. 무리하게 수면 시간을 줄이기보다는 충분한 수면 시간을 유지하고, 깨어 있는 시간 동안에 최대한으로 집중하여 공부하는 것이 훨씬 효과적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에듀동아 김수진 기자 genie87@donga.com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에듀동아에 있습니다.

관련기사

언론사 주요뉴스



배너

지금은 토론중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