입시

[2018학년도 수능] 영어, “지난해 수능과 비슷” (종로)



입시업체 종로학원이 2018학년도 수능 영어영역에 대해 “매우 어렵게 출제됐던 9월 모의평가보다는 쉽게 출제됐으며, 지난해 수능과는 비슷한 수준으로 출제됐다”고 밝혔다.


임성호 종로학원하늘교육 대표는 “지난해 수능은 90점 이상 1등급 비율이 7.8%(4만2867명)에 불과할 정도로 어려웠던 시험”이라면서 “9월 모의평가가 굉장히 어려웠다는 점을 감안할 때 수험생들은 ‘비교적 쉬웠다’고 생각할 수 있으나, 실제 채점 결과는 지난해 수능과 비슷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해 수능에서 원점수 90점 이상, 즉 절대평가 체제 하 1등급을 받은 수험생은 전체 수험생의 7.8%(4만2867명)였으며, 올해 9월 모의평가에서 1등급을 받은 수험생은 전체 수험생의 5.4%(2만7695명)였다.


▶에듀동아 김지연 기자 jiyeon01@donga.com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에듀동아에 있습니다.

관련기사

언론사 주요뉴스



배너

지금은 토론중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