입시

2018 정시 원서접수 마감 D-Day, 수험생 절반이상 “눈치작전 하겠다”

유웨이닷컴, 정시 원서접수 앞둔 수험생 623명 대상 설문조사 실시



2018학년도 4년제 대학 정시모집이 오늘(9일) 마감되는 가운데 수험생 절반이상이 정시모집 과정에서 ‘눈치 보기’ 작전을 펼칠 예정인 것으로 나타났다.

교육평가전문기관 유웨이중앙교육(대표 유영산)에서 운영하는 유웨이닷컴이 지난 4일부터 7일까지 2018 정시 원서접수를 하거나 할 예정인 수험생들에게 온라인 설문조사를 실시하였다. 

첫 정시 원서접수는 언제 했거나, 할 예정인지를 묻는 질문에 인문계열은 △마감 31.7% △접수 셋째 날 25.3% △접수 첫째 날 23.7% △접수 둘째 날 19.2% 순으로 답하였다.

자연계열은 △접수 셋째 날 31.9% △마감 당일 31.2% △접수 첫째 날 19.0% △접수 둘째 날17.9%라고 답하였다. 

접수 마지막 당일, 경쟁률로 눈치작전을 할 예정인지를 묻는 질문에 인문계열은 ‘눈치작전을 하겠다’가 59.3%, ‘하지 않겠다’가 40.7%로 나타났다. 자연계열은 ‘눈치작전을 하겠다’가 54.7%, ‘하지 않겠다’가 45.3%였다. 

최종 지원 전, 가장 고려한 것을 묻는 질문에 인문계열은 △진로와 연계된 학과 44.9% △대학의 이름 명성 31.7% △무조건 성적에 맞는 곳 12.8% △통학거리·교통 7.1% △장학금 및 다양한 혜택 3.5% 순으로 답하였다. 

자연계열은 △진로와 연계된 학과 53.3% △대학의 이름 명성 27.4% △무조건 성적에 맞는 곳 9.1% △통학거리·교통 7.4% △장학금 및 다양한 혜택 2.8% 순으로 답하였다. 인문계열보다는 자연계열이 진로와 연계된 학과에 초점을 맞춰 지원하는 것으로 분석되었다.

유웨이중앙교육 이만기 교육평가소장은 “올해 온·오프라인 컨설팅을 통해 본 지원 경향을 살펴보면, 적정 지원을 통해 원하는 대학에 가려는 수험생이 많은 만큼, 원서접수 마지막 날 눈치작전으로 지원하려는 수험생이 대거 몰릴 것”이라고 말했다. 

▶에듀동아 김효정 기자 hj_kim86@donga.com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에듀동아에 있습니다.

관련기사

언론사 주요뉴스



배너

지금은 토론중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