체험

한국청소년활동진흥원, 11~12월 ‘청소년 동사형 꿈 찾기’ 진로콘서트 개최

한국청소년활동진흥원이 “1119일부터 125일까지 4회에 걸쳐 청소년이 줄고 있는 지역*에서 ‘2019년 청소년 동사형 꿈 찾기 진로콘서트를 개최한다15일 밝혔다.

 

2018년 처음 시작해 올해로 두 번째를 맞는 진로콘서트는 빠르게 변화하는 사회에 청소년이 주체적이고 창의적인 방향을 설정해 앞으로 나아갈 수 있는 힘을 기르고, 이에 적합한 진로활동을 체험하도록 지원하기 위해 기획됐다.

 

진로콘서트는 동사형 꿈 찾기 멘토링·힐링 콘서트와 동사형 진로·직업 체험 부스로 구성·운영되며, 네 개 지역 청소년 1000여 명을 초대해 스스로 동사형 꿈을 설계할 수 있는 장을 마련한다.

 

동사형 꿈은 교사, 의사 등 명사로 호명되는 명사형 꿈에 대비되는 개념으로, ‘청소년이 가진 잠재 역량을 길러주는 일을 하고 싶다아픈 사람을 돌보는 일을 하고 싶다등 동사형으로 그리는 꿈이다.

 

이번 콘서트에서는 공부의신 대표인 강성태 씨가 꿈과 비전, 젊은 리더의 사회적 역량, 자기주도적 진로설계법 등을 주제로 동사형 꿈찾기 멘토링을 진행한다.

 

청소년 진로 멘토로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는 가수 아웃사이더가 고통은 성장의 밑거름, 난 언제나 자신을 믿거든을 주제로 희망콘서트를 진행한다.

 

한편 이번 진로콘서트에는 함께하는 공공혁신 서울협의회’*의 공공기관들이 동사형 진로·직업 체험 부스 열어 참가 청소년에게 다양한 체험거리를 제공한다.

 

이광호 한국청소년활동진흥원 이사장은 변화와 불확실성의 시대를 살아가는 현재의 청소년은 동사형 꿈으로 이 시대에 적응하고 도전하며 꿈을 실현하는 기회를 얻을 수 있다이번 진로콘서트에 참가한 청소년뿐 아니라 우리나라 모든 청소년이 동사형 꿈을 실현할 수 있도록 보다 많은 기회를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에듀동아 김수진 기자 genie87@donga.com

관련기사



배너

지금은 토론중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