입시

[2018 정시 경쟁률] 서울시립대 가군 경쟁률 ‘1.21대 1’ 나군 경쟁률 ‘3.70대 1’로 나군이 우세

2018학년도 정시모집 서울시립대 시간대별 경쟁률(8일 오후 5시 기준)



2018학년도 정시모집 원서접수 마감을 하루 앞둔 8일, 서울시립대가 오후 5시를 기준으로 발표한 실시간 경쟁률에서 1명을 선발하는 가군 ‘음악학과[관악 트럼본전공]’의 경쟁률이 무려 16대 1로 가장 높게 나타났다.

8일 오후 5시 현재 가군에서는 음악학과가 특히 강세인데, 관악 트럼본전공 다음으로 △음악학과[현악 비올라전공](6대 1) △음악학과[관악 바순전공](5대 1) △음악학과[관악 튜바전공)(5대 1) △음악학과[작곡전공](4.67대 1) 순으로 경쟁률이 높게 나타나고 있다.

이밖에 경쟁률 1대 1을 넘긴 학과로는 △사회복지학과(1.27대 1) △철학과(2.10대 1) △도시사회학과(1.42대 1) △전자전기컴퓨터공학부(1.06대 1) △통계학과(1.55대 1) △환경조각학과(1.58대 1) 등이 있다.

물론 현재 미달학과도 있다. △행정학과(0.86대 1) △영어영문학과(0.80대 1) △신소재공학과(0.58대 1) △환경공학부(0.71대 1) 등이 그것. 

서울시립대는 나군에서 자유전공학부 신입생만 선발한다. 23명을 선발하는 이 전형에는 현재 85명이 지원해 3.70대 1의 경쟁률을 기록 중이다. 

한편 서울시립대는 9일(화) 오후 6시 정시 원서접수를 마감한다. 

▶에듀동아 김지연 기자 jiyeon01@donga.com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에듀동아에 있습니다.

관련기사

언론사 주요뉴스



배너

지금은 토론중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