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기관

국가교육회의 "대입제도 개편 특별위 3월 중 구성"

제2차 국가교육회의, 교육 비전과 교육 개혁방안 논의


대입제도가 올해 3월 중으로 특별위원회와 공론화 과정을 거쳐, 단순하고 공정하게 개편된다. 그리고 국민과 이해 관계자들도 토론회 등을 통해 대입제도 및 고교 제도에 대해 적극 의사를 표현할 수 있게 된다.

대통령직속 국가교육회의는 2월 27일 한국장학재단 대회의실에서 제2차 국가교육회의를 개최하고, 2018년 국가교육회의 운영계획 등을 논의했다.

금년도 운영계획의 기본방향은 협력과 분권 중심의 교육거버넌스 개편과 연계해 국가교육위원회 설치방안을 마련하고, 국민들이 공감할 수 있는 교육비전과 중장기 교육개혁 방향을 마련하는 것이다.

국가교육회의는 금년도 현안과제로 대입제도 개편, 고교체제 개편, 유치원-어린이집 격차 완화 등 시급한 대안 마련이 요구되는 국정과제를 중심으로 우선 검토했다. 특히 대입제도 개편은 3월 중 특별위원회를 구성하고 공론화 과정을 거쳐 교육과정 및 학생 성장·발달에 부합하고, 국민 입장에서 단순·공정한 대입제도 개편안이 차질 없이 마련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또한 전문·특별위원회에서는 유초중등교육, 고등교육, 미래교육, 교육비전 등 각 분야별 교육비전과 교육개혁 방안을 마련하고, 학교 교육력 강화방안, 고교학점제 도입, 지역-대학 연계 성장 발전방안, 세계시민교육 구상 등 자체과제도 발굴해 함께 논의했다.

아울러 지역별 순회토론회, 현장 방문, 대국민 소통광장 개설 등 국민과 현장의 다양한 의견이 수렴될 수 있는 체계를 만들어 교육정책에 대한 국민적 공감대 강화, 사회적 합의 도출을 진행할 계획이다.

​지난 12월 27일 1차 회의를 개최한 국가교육회의는 중장기 교육정책의 방향 및 주요 교육정책, 교육거버넌스 개편 등에 대해 논의하는 기구로, 대통령 직속 자문기구다.

신인령 국가교육회의 의장은 “금년에는 국가교육위원회 설치방안을 마련하고, 4차 산업혁명 시대에 대비한 교육비전과 중장기 교육개혁 방향을 검토하는데 주력하겠다”며 “특히 국민적 공감대 형성이 중요한 대입제도 개편, 고교체제 개편 등의 현안에 대해서는 국민과 이해관계자 의견수렴 등을 통해 조속히 논의에 착수할 것”이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 에듀진 나침반36.5도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관련기사

언론사 주요뉴스



배너

지금은 토론중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