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기관

해군, 군에서 배워 취업까지 할 수 있는 체계 만든다

산업인력공단과 협력해 국가직무능력표준(NCS) 도입



한국산업인력공단과 해군교육사령부는 2월 26일, 해군교육사령부에서 국가직무능력표준(NCS) 활용과 과정평가형 자격 확산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공단은 ▲군 내 과정평가형 자격의 교육훈련의 도입과 확산을 위한 과정설계․운영 컨설팅 ▲NCS 및 과정평가형 자격 과정 교관 및 강사 연수 ▲해군장병들의 직무능력향상을 위한 국가기술자격 취득 등을 지원한다.

해군은 올해부터 NCS 기반의 ‘과정평가형 공조냉동기계산업기사’ 교육훈련을 도입하여 운영결과에 따라 잠수기능사 등 군 특성에 맞는 종목으로 확대하고 실력 중심의 조직문화 정착을 위해 교육훈련분야에서 NCS를 적극 활용할 계획이다.

해군교육사령부 이범림 사령관은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군 장병들의 직무역량은 물론, 전투력 증강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향후에는 각 병과의 특기가 과정평가형 자격 취득과 취업까지 연계되는 모범 체계를 구축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과정평가형 자격은 ‘일-교육훈련-자격’이 연계된 NCS기반의 국가기술자격으로 2015년부터 2018년 2월 현재까지 111종목, 631개 과정을 완료 또는 운영해 2,362명의 자격취득자를 배출했다.

<저작권자 © 에듀진 나침반36.5도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관련기사



배너

지금은 토론중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