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9.28 (수)

  • 구름많음동두천 18.5℃
  • 흐림강릉 19.1℃
  • 흐림서울 19.4℃
  • 구름많음대전 21.1℃
  • 흐림대구 20.4℃
  • 구름많음울산 21.2℃
  • 구름많음광주 22.5℃
  • 흐림부산 23.4℃
  • 흐림고창 20.2℃
  • 흐림제주 24.4℃
  • 구름많음강화 18.7℃
  • 구름많음보은 18.4℃
  • 구름많음금산 19.0℃
  • 구름많음강진군 23.2℃
  • 흐림경주시 20.4℃
  • 구름많음거제 21.7℃
기상청 제공

뉴스

‘청정계곡’ 품은 경기도…가장 인기 있는 곳은?

7월 Tmap 이용자 분석, ‘포천 백운계곡’ 차량도착수 1위

▶이미지=TDI (티디아이)

 

경기도 계곡이 본래의 깨끗한 모습을 되찾았다. 2019년부터 시작된 하천 불법행위 합동단속으로 총 1만 1,693개(전체 99.7%)의 불법시설물을 철거한 것이다. 도는 청정계곡을 유지하고자 올여름부터 QR코드를 도입해 불법 행위 신고를 독려하고 있다.

 

빅데이터 전문기업 TDI(티디아이, 대표 이승주)에 따르면 Tmap 사용자가 가장 많이 찾은 7월의 경기도 계곡은 ▲백운계곡 3만 4,800대 ▲송추계곡 2만 4,600대 ▲용추계곡 1만 1,600대 ▲삼막사계곡 1만 500대 ▲고기리계곡 8,100대 ▲어비계곡 6,300대 ▲사나사계곡 5,900대 ▲동막계곡 5,900대 순으로 나타났다.

 

1위를 차지한 포천 백운계곡은 광덕산과 백운산 정상에서 흘러내린 물이 모여 만들어진 계곡이다. 계곡 주차장뿐 아니라 흥룡사의 넓은 무료 주차장을 이용할 수 있으며, 깨끗한 화장실까지 인근에 갖춰져 있어 늘 피서객으로 붐빈다.

 

2위는 양주에 위치한 송추계곡이다. ‘송추’는 소나무와 가래나무가 많아 붙은 이름으로 수려한 경관을 자랑한다. 주차장과 계곡 거리가 매우 가깝고, 교각 아래 그늘진 곳이 있어 물놀이하기에 더할 나위 없이 좋은 곳이다.

 

3위는 가평의 용추계곡으로 길이가 무려 24km에 달한다. 9개 장소의 경치가 유명해 용추 9곡 또는 옥계 9곡으로도 불린다. 제1곡 와룡추에서는 용추폭포의 시원한 물줄기를 감상할 수 있으며, 무송암·탁영뢰 등이 물놀이하기 좋은 장소로 꼽힌다.

 

4위는 경기 남부 안양의 삼막사계곡이 차지했다. 하류는 하천의 폭이 좁아 물놀이할 수 있는 공간이 부족해 보이지만, 중·상류로 올라갈수록 몸이 잠길만한 장소들이 나타난다. 넓고 큰 바위들이 있어 텐트나 돗자리를 사용하기에 좋다.

 

5위 역시 남부에 위치한 용인 고기리계곡이다. 이곳 인근에는 보양 전문 식당과 카페가 즐비해 있는데, 대부분 식당 내에서 물놀이까지 가능하다. 계곡의 수심이 깊지는 않아 아동과 함께하거나 발만 가볍게 담글 수 있는 정도다.

 

6위에 오른 곳은 가평 어비계곡이다. 상·중·하류의 모든 장소에 드넓은 계곡이 펼쳐져 있으며, 울창한 나무 아래서 물놀이를 할 수 있다. 계곡 위쪽으로 나무 데크길이 잘 조성돼 있어 산책을 하기에도 안성맞춤인 곳.

 

7위는 양평 사나사계곡이다. 용문산의 절경을 함께 느낄 수 있으며, 수량이 풍부하고 수질이 뛰어나다. 자연휴식지 지정 계곡으로 차량을 통제하고 취사 금지 및 쓰레기 투기를 엄금하고 있어 맑은 계곡이 유지되고 있는 모습이다.

 

8위는 연천의 동막계곡이 올랐다. 숲과 기암괴석이 어우러진 풍광을 자랑하는 곳이다. 낮은 산이 둘러싸여 있어 물에 둥둥 떠 주변 둘러보기를 추천한다. 그늘진 구간이 많지 않아 수온이 다소 따뜻한 편이며, 수심이 얕은 곳을 찾기 쉽다.

 

자료출처 및 작성자: TDI News 심은아 기자

관련기사

9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