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7.06 (수)

  • 구름많음동두천 23.7℃
  • 구름조금강릉 24.4℃
  • 구름많음서울 26.3℃
  • 박무대전 26.0℃
  • 흐림대구 25.6℃
  • 흐림울산 25.0℃
  • 구름많음광주 25.5℃
  • 구름많음부산 24.9℃
  • 구름많음고창 26.0℃
  • 구름많음제주 27.0℃
  • 구름조금강화 23.7℃
  • 구름많음보은 23.9℃
  • 구름조금금산 24.6℃
  • 구름조금강진군 25.7℃
  • 구름많음경주시 24.7℃
  • 흐림거제 25.2℃
기상청 제공

뉴스

5∼11세 백신 접종 오는 31일부터 시작

-24일 사전예약…화이자 어린이 전용 백신
-12∼17세 청소년은 ‘3차 접종’ 시행

URL복사

기사 이미지

/조선일보DB

정부가 5∼11세 어린이에 대한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이달 말부터 시행한다.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는 14일 “백신 접종의 중요성이 여전히 큰 가운데 그간 접종 대상에서 제외됐던 5세부터 11세 소아에 대한 백신 접종을 전국 1200개 지정 위탁의료기관을 통해 3월 말부터 시행한다”고 밝혔다.

 

중대본은 최근 전체 확진자 중 11세 이하가 차지하는 비율이 15%를 넘어선 점을 고려해 이 같이 결정했다. 

 

백신 접종 사전예약은 이달 24일부터, 접종은 31일부터 시작된다. 

 

교육부는 기저질환이 있어 중증화 가능성이 있는 고위험군 5∼11세에게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적극적으로 권고하고 나머지 이 연령대 어린이에게는 자율적으로 접종하도록 할 계획이다.

 

5~11세는 만 나이 기준이며, 생일이 지나지 않은 2010년생(초등학교 6학년)부터 생일이 지난 2017년생(미취학)까지 약 307만 명이 접종 계획 대상이다.

 

다만, 코로나19에 감염된 적이 있는 어린이 중 고위험군이 아닌 일반 소아는 접종을 권고하지 않는다.

 

이들은 미국 화이자 어린이 전용 코로나19 백신을 맞는다. 이는 mRNA 방식의 백신으로, 12세 이상 접종 백신과 성분은 같지만 투여 용량은 3분의 1 수준이다. 

 

앞서 식약처는 지난달 23일 이 백신에 대한 품목을 허가했다. 5~11세에게 3주 간격으로 2회 접종하며 중증의 면역 저하 어린이는 2차 접종한 지 4주 뒤에 3차 접종할 수 있다.

 

이와 더불어 12~17세의 3차 접종도 이날부터 시행됐다. 2005년생(고교 2학년)부터 2010년생 중 생일이 지난 청소년에 해당한다.

 

기초 접종을 끝내고 3개월이 지난 12∼17세는 이날부터 병·의원에서 잔여백신을 활용해 접종을 받을 수 있다. 코로나19 감염력이 있는 청소년에게는 성인과 마찬가지로 3차 접종을 권고하지 않는다.

 

이와 관련해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장관은 “본인(보호자)의 의사에 따라 권고하는 것이므로 접종을 강요하는 분위기를 형성하거나 접종 여부에 따라 불이익을 주는 사례가 없도록 당부드린다”라고 말했다.

 

한편 교육부에 따르면, 전날 0시 기준 고등학생인 16∼18세 접종률은 1차 90.1%, 2차 88.1%이며, 중학생인 13∼15세는 1차 76.2%, 2차 72.4%다.

 

출처: 조선에듀

관련기사

9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