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조금동두천 -8.4℃
  • 맑음강릉 -1.8℃
  • 맑음서울 -7.2℃
  • 맑음대전 -4.3℃
  • 구름조금대구 -2.2℃
  • 구름조금울산 -1.3℃
  • 구름많음광주 -0.9℃
  • 맑음부산 -0.6℃
  • 흐림고창 -1.4℃
  • 구름많음제주 4.0℃
  • 맑음강화 -7.3℃
  • 맑음보은 -5.9℃
  • 맑음금산 -6.3℃
  • 흐림강진군 -0.2℃
  • 흐림경주시 -1.9℃
  • 구름조금거제 -0.2℃
기상청 제공

입시 뉴스

[에듀팡 고등정보] 예비 고3 겨울방학, 생기부 정리가 우선

[추민규의 입시돋보기] 예비 고3 겨울방학, 생기부 정리가 우선

URL복사

이미 수능이 끝나고 수시에 대한 결과도 눈 앞에 두고 있다. 이처럼 예비고3 수험생이 간절하게 느껴야 하는 것은 선배들의 수시와 정시의 결과가 아닌 현재의 상황에서 학교생활의 우수성이다. 즉 생기부 정리에 조금 더 관심을 갖고 철저하게 어떤 활동을 했는지, 제대로 생기부에 잘 표기되었는지가 중요하다.

겉으론 예비고3의 수험생이 겪는 고초는 단순해 보일지 몰라도 이미 수험생이라는 체감은 느끼고 있을 것이다. 다만 스스로 어떤 과정을 통해서 어떠한 결과를 만들었는지 고민하고 그것을 그대로 생기부에 묻어나게 표현해야 한다. 그것이 수시 전형에서 큰 도움이 될 것이고 쉽고 단순하게 대학 진학을 할 수 있다.

뭐든지 단순하게 생각하는 것이 좋다. 이는 복잡한 생각에 사로잡혀서 허무한 꿈을 꾸는 것보다야 현실에 직시하면서 스스로 자신을 만들어가는 것이 중요하다는 의미다. 옳고 그름은 학교 생활에서의 우수함에서 나온다. 아무리 좋은 성적도 생기부의 부정적인 이미지가 두드러지면 결코 합격엔 멀어지는 법이다.

명심하자. 자기주도학습의 원칙은 스스로에게 얼마나 부끄럽지 않은 행동을 했는지 학교에서의 활동이 얼마나 소중하고 진취적이었느냐에 따라서 달라진다. 그래서 학습의 반복이 필요하고 학교에서의 활동에 중요성을 두는 것이라고 봐야한다. 어차피 주어진 길이라면 즐기면서 학습하고 직시하면 된다.

두려움은 버리자. 이미 고2의 위치가 아닌 수험생의 위치라면 스스로 즐기면서 학습하는 공부법이 필요하다. 더구나 자신에게 얼마나 당당한 수험생이었느냐에 더 초점을 두고 담당교사와 진로진학 교사에게 도움을 요청하면 어떨까. 혹시나 학교에서의 활동이 누락될 수 있고 수업 활동에서의 흔적이 불분명하다면 끝까지 싸워서라도 자신의 활동을 생기부에 드러내야 한다.

시간의 낭비가 아닌 스스로 만들어가는 시간을 만들어야 하고, 너무 얽매인 실수는 없어야 할 것이다. 성적과 생기부의 내용은 다를 수 있고, 어떤 담임교사를 만나느냐에 따라서 달라질 수 있다. 그래서 끝까지 노력한 수험생이 성공하는 것이고 노력에 비한 계획이 우수할수록 성공할 수 있다.

이번 겨울방학을 앞두고 2학년 2학기가 끝나는 시쯤을 계기로 대입 수시의 중요성을 인식해야 한다. 스스로가 자신의 활동을 지키지 못한다면 포기라는 단어와 가깝다. 부족한 영역을 공부하기 이전에 생활기록부에 드러난 자신의 활동을 어떻게 다듬고 정리해야 하는지 그것이 우선시 돼야 한다. 겉으로는 잘난 표현일지 몰라도 진실성이 없는 생기부는 실패와 같다. 그러므로 자신의 범위를 잘 관리하고 활동에서의 누락이 없도록 챙겨야 하는 것도 수험생의 몫이다.

필자가 말하고자 하는 것은 단 하나다. 예비 수험생으로서 준비된 자세보다 생기부에 드러난 진실이 어떻냐에 따라서 합불이 결정됨을 명심하자.

 

기사 이미지

관련기사

9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