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2.2℃
  • 맑음강릉 10.7℃
  • 맑음서울 4.3℃
  • 박무대전 1.8℃
  • 맑음대구 4.6℃
  • 맑음울산 9.2℃
  • 구름조금광주 6.0℃
  • 구름많음부산 10.9℃
  • 맑음고창 6.9℃
  • 맑음제주 13.6℃
  • 맑음강화 3.4℃
  • 맑음보은 2.1℃
  • 맑음금산 0.1℃
  • 구름조금강진군 6.9℃
  • 맑음경주시 6.3℃
  • 구름조금거제 7.9℃
기상청 제공

입시 뉴스

[에듀팡 자녀교육] 학부모 10명 중 7명…자녀 교육 대면으로 늘린다

-윤선생, 자녀 사교육에 대한 학부모 의견 조사 결과 공개

URL복사

학부모 10명 중 7명이 단계적 일상회복에 따라 자녀의 대면 교육을 늘린다는 반응이다.

 

17일 영어교육 기업 윤선생은 고등학생 자녀를 둔 학부모 644명을 대상으로 위드 코로나 시행 이후 자녀의 사교육 변화에 대한 설문조사를 진행했다. 조사 기간은 지난 4일부터 8일까지다.

 

결과에 따르면 응답자의 77%(496명)는 자녀의 대면 교육 비중을 늘리거나 대면으로만 교육시킨다고 답했다. 이를 선호하는 이유(복수응답)로 학습 효과를 높일 수 있다는 의견(77%·382명)이 많았다. ▲비대면 교육의 장점을 못 느껴서(23%·114명) ▲자녀가 대면 수업을 원해서(17.5%·87명) ▲스마트 기기 사용이 익숙하지 않아서(8.1%·40명) 등의 순으로 이어졌다.

 

반면 비대면 교육의 비중을 늘리거나 비대면 교육만 하겠다는 이는 23%(148명)다. 이들 중 81.8%(121명·복수응답)는 대면 수업을 할 때 집단 감염이 우려된다는 반응을 보였다. 이외 ▲비대면이 시간을 효율적으로 활용할 수 있어서(36.5%·54명) ▲학원을 내방하는 것이 불편해서(23%·34명) ▲자녀가 비대면 수업을 원해서(13.5%·20명) 등의 이유를 꼽았다.

 

또한 윤선생은 전체 응답자를 대상으로 위드 코로나 전후의 월 평균 사교육비 지출 비용도 함께 물어봤다. 지난 10월 말 이전까지의 1가구 기준 사교육 지출액은 46만150원이다. 응답자는 위드 코로나로 전환되면 평균 51만9750원까지 교육비 지출이 오를 것이라고 답했다. 이는 약 6만원이 증가한 금액이다.

 

아울러 위드 코로나 전환 시 자녀 양육에 있어 가장 걱정되는 부분(복수응답)의 경우 ▲코로나 감염에 대한 우려(82.1%·529명) ▲규칙적인 생활 지도·관리의 어려움(43.6%·281명) ▲오랜 학습공백으로 인한 부족한 수업진도(40.8%·263명) ▲갑작스런 외부활동으로 인한 체력 걱정(39.6%·255명) ▲학원 등 교육 스케줄 변경(35.4%·228명) 등의 답을 선택했다.

 

윤선생 관계자는 “그간 자녀의 학습결손을 걱정한 학부모는 대면 교육을 많이 선호하는 것으로 확인됐다”며 “다만 일부 감염병 상황을 우려하는 분위기가 남아있어 당분간은 대면·비대면 형태의 수업이 이어질 것으로 본다”고 했다.

관련기사

9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