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2.01 (수)

  • 맑음동두천 -0.7℃
  • 맑음강릉 5.5℃
  • 맑음서울 0.6℃
  • 맑음대전 1.7℃
  • 구름조금대구 5.5℃
  • 구름많음울산 7.6℃
  • 맑음광주 3.1℃
  • 구름많음부산 11.1℃
  • 맑음고창 1.0℃
  • 구름많음제주 8.0℃
  • 맑음강화 -1.1℃
  • 맑음보은 1.1℃
  • 맑음금산 2.5℃
  • 구름많음강진군 4.0℃
  • 구름조금경주시 6.4℃
  • 구름조금거제 10.0℃
기상청 제공

교육

교내 스마트기기 보급 찬성 높지만… 기기 활용법은 미숙지?

-전국 학생·학부모·교사 6만8000명 설문조사 결과 공개
-58% 스마트기기 지급 정책 동의…"미래교육에 적합한 수업"
-기기 사용법은 미숙지…응답자 61.2%가 '잘 모르겠다' 답해

/조선일보DB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해 온라인 수업이 활성화되면서 학교 내 스마트기기 무상 보급이 이뤄지고 있다. 대부분의 학생과 학부모는 미래교육에 적합하다는 반응이지만, 정작 기기 관리와 활용법에 대해선 잘 이해하지 못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국회 교육위원회 소속 강득구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17일 이런 내용을 담은 ‘교내 스마트기기 도입에 관한 설문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이번 조사는 지난달 26일부터 30일까지 전국 학생·학부모·교사 6만8000명을 대상으로 이뤄졌다.

 

코로나19가 확산된 이후부터 온라인 수업이 활성화되면서 학생들을 대상으로 스마트기기 무상 보급이 활성화됐다. 기존에는 정부가 정한 특정 대상자에 한해 지급됐지만, 그 대상은 점차 확대됐다. 학생들이 사용할 스마트기기는 노트북과 태블릿PC 등이다.

 

강 의원이 이날 공개한 설문조사 결과, 응답자의 절반이 넘는 58%는 스마트기기 지급 정책에 동의한다고 답했다. 그 이유로 미래교육에 적합한 수업이 가능하다(29%)는 점을 가장 많이 꼽았다.

 

일부는 무분별한 활용으로 과몰입이 우려된다(17.3%)는 점을 지적하기도 했다.

 

대부분이 지급 정책에는 동의했지만, 정작 기기 사용법을 제대로 숙지하지는 못했다. 현재 시·도교육청에 지급된 스마트기기 관리를 어떻게 하고 있는지를 묻는 질문에 대해 전체 응답자의 38.2%가 ‘잘 모르겠다’고 응답했다. 비슷한 대답을 한 학부모의 응답 비율은 52.7%로 가장 높게 나타났다.

 

지급된 스마트기기가 어떤 제품인지를 묻는 질문에는 61.2%가 잘 모르겠다는 답을 내놨다. 스마트기기 무상 지급에 대해서는 대체적으로 동의하는 비율이 높았지만, 스마트기기가 어떤 제품인지, 어떻게 관리되고 있는지 등을 정확히 인지하지는 못하는 상황이다.

 

강 의원은 “학습용 스마트기기를 효율적으로 활용하려면 시·도교육청과 학교 현장의 체계적인 관리가 중요하다”며 “앞으로 교육부와 시·도교육청은 스마트기기에 대한 종합적인 관리 방안과 학습 활용을 위해 학습 매뉴얼과 교원·학부모 연수 등을 강화해야 한다”고 했다.

 

출처: 조선에듀

관련기사

9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