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1.11 (수)

  • 맑음동두천 -5.7℃
  • 구름많음강릉 7.4℃
  • 맑음서울 -1.1℃
  • 맑음대전 -3.6℃
  • 박무대구 -2.3℃
  • 맑음울산 3.6℃
  • 박무광주 0.3℃
  • 맑음부산 5.7℃
  • 맑음고창 -3.4℃
  • 맑음제주 7.2℃
  • 맑음강화 -5.1℃
  • 맑음보은 -6.1℃
  • 맑음금산 -5.9℃
  • 맑음강진군 -2.3℃
  • 구름조금경주시 -3.1℃
  • 맑음거제 1.5℃
기상청 제공

입시 뉴스

지난해 부정행위 208건... 대부분 수험생 부주의로 발생

수험생이 현장서 반드시 지켜야할 4가지
이투스 교육평가연구소, 수험생이 반드시 지켜야 할 ‘수능시험 유의사항’ 소개

 

수험생은 수능 당일 수험표와 신분증을 지참해 오전 8시 10분까지 지정된 시험장에 입실을 완료해야 한다. 입실 전에는 시험장 반입금지 물품을 소지하고 있지는 않은지 반드시 확인할 필요가 있다.

수능이 오는 17일 치러진다. 수능은 공정성, 객관성 확보가 매우 중요한 시험으로 각종 부정행위를 방지하고자 엄격한 규정을 세워 관리한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많은 수험생들이 유의사항을 숙지하지 않아 의도치 않게 부정행위자로 처리돼 불이익을 받는다. 

 

교육부 발표에 따르면 지난해 수능에서 208건의 부정행위가 발생했다. 대부분 수험생 부주의에 따른 것이었다. 이투스 교육평가연구소가 시험장에서 주로 발생하는 부정행위 유형을 토대로 수험생이 반드시 지켜야 할 ‘수능시험 유의사항’을 14일 발표했다.

 

1. 부정행위 유형 중 ‘종료령 이후 답안 작성’ 가장 많아... 규칙 엄수해야

 

수능에서는 매 교시마다 예비령, 준비령, 본령, 종료령이 울리는데, 수험생들은 종이 울릴 때마다 감독관의 지시에 따라 행동해야 한다. 본령이 울리기 전에는 절대 문제지를 넘겨 문제를 풀어서는 안 되며, 그전까지는 문제지 상태 확인 및 성명, 수험번호, 필적 확인 문구 기재 등만 가능하다. 예외로 3교시 영어 영역은 본령 없이 듣기 평가 안내 방송에 의해 시험이 시작된다.

 

지난해 수능에서 가장 많이 발생한 부정행위 유형은 ‘종료령 이후 답안 작성’이었다. 종료령이 울린 후에도 계속 마킹을 하거나 문제를 풀면 부정행위로 처리되므로 수험생들은 종료령이 울리면 즉시 필기도구를 내려놓고 감독관의 지시에 따라야 한다.

 

[표] 2022학년도 수능 부정행위 발생 현황

부정행위 유형 

종료령 후 답안 작성  71건

반입금지물품 소지  65건

4교시 응시방법 위반  44건

휴대가능물품 외 소지  23건

시험시작 전 문제풀이  5건

총 계  208건

 

2. 휴대 가능 및 불가능 물품, 반입금지 물품 등 반드시 확인해야

 

수험생은 수능 당일 수험표와 신분증을 지참해 오전 8시 10분까지 지정된 시험장에 입실을 완료해야 한다. 입실 전에는 시험장 반입금지 물품을 소지하고 있지는 않은지 반드시 확인할 필요가 있다. 시험 중 휴대 불가능한 품목은 쉬는 시간에는 휴대할 수 있지만, 시험 중에는 휴대할 수 없으므로 매 교시 시작 전 가방에 넣어 시험실 앞에 제출해야 한다. 연습장, 개인 샤프, 볼펜, 예비마킹용 플러스펜 등은 적발 시 압수 조치되며, 교과서, 참고서, 문제집, 기출문제지 등은 적발 즉시 부정행위로 처리된다. 또한, 모든 전자기기는 시험장 반입이 금지된다. 만약 반입금지 물품을 시험장에 가져왔다면 감독관 지시에 따라 1교시 시작 전 지정된 장소에 제출해야 한다. 1교시 시작 전에 제출하지 않았거나, 지정된 장소가 아닌 곳에 보관할 경우에도 부정행위로 간주된다. 부정행위로 간주될 경우 그해 시험은 무효 처리되니 각별히 주의해야 한다.

 

[표] 수험생 필수품 및 시험장 휴대/반입금지 물품 종류

 

-수험생 필수품: 수험표, 신분증

 

-시험 중 휴대가능물품: 검은색 컴퓨터용 사인펜, 흰색 수정테이프, 지우개, 흑색연필, 샤프심(흑색 0.5㎜), 아날로그 시계(통신기능 및 전자식 화면표시기가 없는 시계), 마스크(감독관 사전 확인 필요)

 

-시험 중 휴대 불가능물품: 연습장, 개인 샤프, 볼펜, 예비 마킹용 플러스펜, 투명종이, 교과서, 참고서, 문제집, 기출문제지

 

-시험장 반입금지물품: 모든 전자기기

 

3. 매년 4교시 응시방법 위반 발생... 응시방법 정확히 숙지할 것

 

4교시 탐구영역은 수험표 및 책상 스티커에 기재된 선택과목 응시 순서에 따라 문제지를 골라 시험을 치러야 한다. 예를 들어 제1 선택과목에 ‘사회문화’, 제2 선택과목에 ‘생활과 윤리’가 적혀있다면 제1 선택시험 시간엔 사회문화를, 제2 선택시험 시간엔 생활과 윤리를 풀어야 한다. 이때 수험생들은 제1 선택과목 문제지 한 부만 책상에 올려두고, 나머지 과목의 문제지는 봉투에 넣어 바닥에 내려놓아야 한다. 두 과목 이상의 문제지를 동시에 올려두거나 순서를 바꿔서 풀 경우 부정행위로 간주돼 시험이 무효 처리된다. 실제 부정행위 적발 사례들 중에서 제1 선택과목 시간에 제2 선택과목의 문제지를 풀다 적발되거나, 제2 선택과목 시간에 제1 선택과목 답안을 수정하다 적발된 경우가 적지 않으므로 응시방법을 정확히 숙지하고 준수해야 한다.

 

4. 마스크 착용 필수… 코로나19 예방에 따른 방역 수칙 철저히 지킬 것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올해 수능에서도 수험생 마스크 착용 의무가 유지된다. 모든 수험생은 고사장 입실 전 체온 측정과 증상 확인을 실시하며, 입실 후부터 퇴실 시까지 의무적으로 마스크를 착용해야 한다. 단, 신분을 확인할 때는 감독관의 지시에 따라 마스크를 벗어 신분 확인에 응해야 한다. 마스크는 밸브형 마스크, 망사형 마스크를 제외하고 종류에 따로 제한이 없으나, 유증상 수험생들은 KF80 이상을, 격리 대상 수험생들은 KF94 이상의 보건용 마스크를 착용해야 한다. 시험 전 코로나19 의심 증상이 나타날 경우 즉시 신속항원검사를 실시해야 한다. 코로나19 확진·격리 시 관할 시도교육청에 신고해 별도의 시험장을 배정받은 후 응시해야 한다.

 

점심시간에는 시험장에서 지급받은 종이 칸막이를 책상에 설치한 후 식사가 가능하다. 개인 도시락을 준비해야 하며, 자신의 자리에서만 식사가 가능하므로 다른 사람과 함께 식사하거나 대화를 나누지 않도록 주의해야 한다. 시험장마다 마스크를 포함해 별도의 방역 물품이 준비되어 있으나, 수험생 또한 오염, 분실 등의 상황을 대비하여 여분의 마스크를 챙겨가는 것이 좋다. 

 

출처: 조선에듀

관련기사

9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