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26.1℃
  • 구름조금강릉 24.0℃
  • 맑음서울 26.6℃
  • 구름조금대전 25.8℃
  • 구름많음대구 27.5℃
  • 구름많음울산 23.9℃
  • 구름조금광주 25.2℃
  • 구름많음부산 25.5℃
  • 구름많음고창 24.8℃
  • 맑음제주 27.7℃
  • 맑음강화 24.2℃
  • 맑음보은 25.0℃
  • 맑음금산 25.7℃
  • 구름많음강진군 25.9℃
  • 구름많음경주시 25.4℃
  • 구름많음거제 25.6℃
기상청 제공

입시 뉴스

[에듀팡 한자&명언] 關鍵 (관건)

[전광진의 한자&명언] 關鍵 (관건)

URL복사

[에듀인뉴스=장도영 기자] 


 關 鍵
*빗장 관(門-19, 5급) 
*열쇠 건(金-17, 2급)


‘자율적인 시민을 어떻게 육성하느냐가 민주주의의 발전에 가장 큰 관건으로 대두된다’의 ‘관건’이 ‘어떤 사물이나 문제 해결의 가장 중요한 부분’을 비유하여 이르는 까닭을 이해하자면, 반드시 ‘關鍵’의 속뜻을 잘 알아야 한다. 속이 후련하도록 깊이 파보자.


자는 ‘문빗장’(a bolt)이란 뜻을 나타내기 위한 것이었으니, ‘대문 문’(門)이 의미요소로 쓰였다. 그 안쪽의 것은 빗장을 걸어 놓은 모습이 변한 것이다. 串(꿸 관)에서 유래된 상단과, 하단의 丱(쌍상투 관)은 발음요소 구실을 하는 셈이다. ‘잠그다’(lock) ‘관계하다’(relate to) 등으로도 쓰인다.


자는 ‘열쇠’(key)를 뜻하기 위한 것이었으니 ‘쇠 금’(金)이 의미요소로 쓰였고, 建(세울 건)은 발음요소다.


關鍵은 ‘문빗장[關]과 열쇠[鍵]’가 속뜻이다. 말을 잘하는 관건은 뭘까? 중국 송원(宋元) 시대 작자 미상의 소설책인 ‘경본통속소설’에 나오는 명언이 답이 될 수도 있겠다.


 


“언사는 통속적이어야 
 멀리 퍼지고, 
 언어는 세속적이어야 
 깊은 감동을 일으킨다.”
 話須通俗方傳遠, 
 語必關風始動人 - ‘京本通俗小說’.


● 글쓴이: 전광진, 성균관대 명예교수



관련기사

9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