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1.16 (수)

  • 흐림동두천 4.1℃
  • 맑음강릉 11.4℃
  • 박무서울 6.4℃
  • 박무대전 8.0℃
  • 맑음대구 9.4℃
  • 맑음울산 11.7℃
  • 박무광주 9.4℃
  • 맑음부산 12.7℃
  • 맑음고창 9.7℃
  • 맑음제주 14.7℃
  • 구름많음강화 3.0℃
  • 구름많음보은 4.2℃
  • 구름조금금산 5.3℃
  • 맑음강진군 7.8℃
  • 맑음경주시 8.7℃
  • 맑음거제 10.9℃
기상청 제공

교육

올해 교육현장 디지털 전환에 1조원 투입된다

-교육부, '2022년 교육 정보화 시행계획' 발표
-4개 정책목표로 나뉘어, 세부과제는 851개 구성
-ICT기반 교육환경 조성과 AI선도학교 확대 등

기사 이미지

/조선일보DB

 

정부가 올해 초·중·고에 정보통신기술(ICT) 기반의 교육환경을 도입할 것을 약속했다. 이를 위해 총 1조5577억원의 예산이 투입된다. 

 

교육부는 8일 이 같은 내용의 ‘2022년 교육 정보화 시행계획’을 공개했다. 

 

정부는 교사와 학생이 디지털 기반의 수업 등을 자유롭게 누릴 수 있도록 다양한 형태의 온라인 콘텐츠를 확대·제공한다는 방침이다. 시도교육청 등 31개 기관이 시행계획 수립에 참여했으며, 지능정보화 추진위원회가 계획을 최종 확정했다.

 

여기에는 ▲ICT 기반 교육·연구환경 조성(9288억원) ▲교육 정보화 혁신(4503억원) ▲맞춤형 교육서비스 실현(1315억원) ▲공유형 교육 정보화 자원 확대(471억원), 총 4개의 정책목표가 있으며, 851개 세부과제로 구성됐다.

 

우선 정부는 초등 3·4학년을 대상으로, 인공지능(AI)을 활용한 수업 시스템을 지원하기로 했다. 이외에도 AI교과 융합 콘텐츠를 기존 60종에서 100종까지 늘려 올 하반기까지 도입한다는 방침이다.

 

또 AI 교육을 확대하기로 했다. AI 교육 선도학교 1000곳, AI 융합교육 중심 고등학교를 56곳으로 확대·운영하며, 전국 초·중·고 모든 학습공간(38만개)에 기가급 무선망을 설치해 수업환경 개선에 나선다.

 

정부는 온라인 수업환경의 구축도 강조했다. 초·중등 원격수업 운영체제 ‘e학습터’와 ‘온라인 클래스’ 기능을 추가해 교실 내 온라인 출결과 화상 수업 등을 적극 확대한다는 계획이다.

 

아울러 장애인 등 교육취약계층이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원격수업 플랫폼 구축을 약속했는데, 화면 확대와 자막지원 기능 등 웹 접근성이 보장되게끔 개선한다는 입장이다.

 

이외에도 국립대학의 노후 전산망 장비(보안장비 등)를 5G 수준으로 기술을 고도화하기로 했다.

 

정종철 교육부 차관은 “교육 정보화 과제를 위해 교육 분야의 디지털 전환은 피할 수 없는 과제”라며 “개선 가능한 부분을 지속적으로 찾아 교육현장에 효과적으로 도입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출처 : 조선에듀

관련기사

9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