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13 (토)

  • 구름많음동두천 23.8℃
  • 흐림강릉 27.6℃
  • 구름많음서울 27.4℃
  • 구름많음대전 26.5℃
  • 대구 25.5℃
  • 흐림울산 26.6℃
  • 흐림광주 29.0℃
  • 흐림부산 28.7℃
  • 흐림고창 28.0℃
  • 구름많음제주 32.8℃
  • 구름조금강화 24.6℃
  • 흐림보은 25.6℃
  • 흐림금산 25.6℃
  • 흐림강진군 29.4℃
  • 흐림경주시 26.1℃
  • 흐림거제 28.1℃
기상청 제공

중·고등

입학하자마자 취업…계약학과 지원하려면?

-2023학년도 고려대 차세대통신학과 등 신설
-수시 학생부 위주 전형, 정시 일반전형과 비슷

 

입학하면 취업이 보장되는 채용조건형 계약학과. 2023학년도에도 첨단기술과 관련한 채용조건형 계약학과가 다수 신설된 가운데 교육업체 이투스가 채용조건형 계약학과의 현황과 전형방법, 지원 전략을 소개했다.

이투스에 따르면 현재 상위권 대학 가운데는 경북대 전자공학부 모바일공학전공, 고려대 반도체공학과, 성균관대 반도체시스템공학과, 연세대 시스템반도체공학과 등에서 채용조건형 계약학과를 운영 중이다.

2023학년도에는 상위권 대학 중심으로 채용조건형 계약학과가 신설됐다. 고려대 차세대통신학과와 스마트모빌리티학부, 연세대 디스플레이융합공학과, 서강대 시스템반도체공학과, 한양대 반도체공학과 등이다. 전공분야가 기존 반도체 중심에서 다양한 분야로 확대됐으며 개설 대학도 늘어난 게 특징이다.

채용조건형 계약학과는 대체로 특별전형 형태를 하고 있지만 전형방법에서 수시 학생부위주전형, 정시 일반전형과 크게 차이가 없다. 예를 들어 SK하이닉스와 함께 인력을 양성하는 한양대 반도체공학과의 경우 수시 학생부종합전형에서 100% 학생부종합평가로 학생을 선발한다. LG디스플레이와 함께하는 연세대 디스플레이융합공학과 정시모집에서는 수능을 100% 반영해 합격자를 가린다.

김병진 이투스 교육평가연구소장은 “지원자들은 먼저 2022학년도에 계약학과를 운영했던 대학의 입학 결과를 확인해야 한다”고 조언했다. 그러면서 “대학의 차이만 있을 뿐 기업체는 같은 경우가 많기 때문에 대체로 대학 선호도에 따라 입학 결과 양상을 예상하고 경쟁률을 확인한 후 최종 지원을 결정하는 게 바람직하다”고 했다.

hajs@chosun.com

관련기사

9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