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7.05 (화)

  • 흐림동두천 24.7℃
  • 구름많음강릉 25.1℃
  • 흐림서울 26.7℃
  • 박무대전 24.7℃
  • 구름많음대구 24.7℃
  • 구름조금울산 24.0℃
  • 흐림광주 25.5℃
  • 구름조금부산 25.7℃
  • 흐림고창 24.3℃
  • 구름많음제주 25.7℃
  • 흐림강화 24.5℃
  • 흐림보은 23.3℃
  • 구름많음금산 22.7℃
  • 흐림강진군 24.4℃
  • 흐림경주시 23.3℃
  • 흐림거제 24.8℃
기상청 제공

유아·초등

아동단체들 어린이날 100주년 선언…“행복한 세상 만들자”

-어린이 안전·사생활 보호·기후위기 대책 등 7개 조항

URL복사

기사 이미지

올해 어린이날 100주년을 맞아 국내 아동단체들이 아동권리를 존중하고 어린이가 행복한 세상을 만들자고 선언했다.

 

굿네이버스, 기아대책, 월드비전 등 36개 민간 아동단체들의 연합체인 한국아동단체협의회는 29일 '어린이날 100년, 우리들의 선언'을 선포했다고 밝혔다.

 

협의회는 “모든 어린이는 존엄성을 가진 독립된 인격체로 차별 없이 존중받으며 다양한 모습으로 자라야 한다”면서 “어린이날 100주년을 맞아 아동의 권리를 보장하고, 어린이가 행복한 세상을 만들기 위해 선언한다”고 나섰다.

 

선언문에는 ▲어린이를 미성숙한 존재가 아닌 한 인격체로 존중할 것 ▲어린이는 누구나 출생이 기록돼야 하며, 건강하고 안전하게 자랄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할 것 ▲어린이가 성장과 발달에 적합한 환경에서 살아가는데 필요한 지식과 정보를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도록 할 것 ▲어린이의 사생활은 온라인 또는 오프라인상에서 함부로 공개되지 않아야 하고 보호할 것 등이 적혔다.

 

또 ▲어린이가 다양한 방법으로 자기 생각과 느낌을 자유롭게 표현할 수 있게 해주고, 어린이의 의견을 존중해줄 것 ▲어린이가 놀이와 여가를 즐기기 위한 충분한 시간과 공간을 마련해줄 것 ▲어린이가 기후위기에 피해를 받지 않도록 필요한 조치를 적극적으로 마련할 것 등의 내용도 담겼다.

 

협의회는 이번 선언문을 1922년 어린이날을 제정한 천도교소년회의 ‘어린이날 선전문’과 1923년 어린이날 조선소년운동협회가 발표한 어린이날 선언을 현재 상황에 맞게 되살려 새롭게 쓴 것이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두 선언 외에도 유엔 196개 국가가 가입한 아동 인권 조약인 유엔아동권리협약과 아동 관련 사회적 문제 등을 고려해 내용을 정리한 뒤, 1922년 첫 어린이날 선전문과 같은 7개 조항에 담았다”고 했다.

 

협의회는 이번 선언을 사회의 약속으로 확대하는 캠페인을 진행할 예정이다. 아울러 ‘지구촌 아동의 인권법’이라 불리는 ‘아동기본법’ 제정에도 앞장선다는 계획이다.

 

이혜진 한국아동단체협의회 사무총장은 “어린이날 100년을 맞아 부모뿐 아니라 기업과 지역사회 그리고 정부는 어린이를 존중하자는 방정환 선생의 이야기를 새로운 약속으로 가슴에 되새기고 실천해야 할 때”라고 강조했다.

 

출처 : 조선에듀

관련기사

9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