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30.6℃
  • 구름조금강릉 34.9℃
  • 구름많음서울 30.2℃
  • 구름조금대전 31.2℃
  • 구름조금대구 32.4℃
  • 구름많음울산 32.4℃
  • 구름많음광주 31.0℃
  • 구름많음부산 28.4℃
  • 구름조금고창 30.7℃
  • 구름많음제주 28.4℃
  • 구름조금강화 29.0℃
  • 구름많음보은 30.2℃
  • 구름많음금산 29.9℃
  • 구름많음강진군 31.0℃
  • 구름조금경주시 33.2℃
  • 흐림거제 27.8℃
기상청 제공

고입

서울 외고·국제고·자사고 지원율 '하락'...자사고는 면접 없이 추첨 선발

URL복사
(자료=서울시교육청)

[에듀인뉴스=오영세 기자] 서울지역 자율형사립고(자사고)·외국어고(외고)·국제고 경쟁률이 모두 전년 대비 하락했다. 학생 수가 줄고 일반고 일괄 전환까지 예고돼 있어 경쟁률 하락을 부추겼다는 분석이 나온다.


서울시교육청은 2021학년도 자사고·국제고·외고의 원서접수 현황을 11일 발표하고 이 같이 밝혔다.


서울시교육청에 따르면, 서울지역 외고 6곳의 2021학년도 일반전형 지원율은 1.25대 1로 전년도(1.63대 1) 보다 하락했다. 사회통합전형은 0.57대 1로 전년도(0.76대 1)보다 줄어들었다.


서울국제고 지원율은 일반전형 기준 2.01대 1로 전년도(2.54대 1) 대비 하락했다. 사회통합전형도 1.50대 1에서 0.77대 1로 하락했다.


서울지역 자사고 20곳(하나고 제외) 역시 일반전형 기준 1.09대 1로, 전년도(1.19대 1)보다 소폭 하락했다. 사회통합전형은 전년도(0.28대 1)와 비슷한 0.29대 1이었다.


전국단위 자사고인 하나고도 1.99대 1로 전년도(2.70대 1)대비 큰 폭으로 하락했다. 사회통합전형은 1.15대 1에서 1.55대 1로 상승했다. 


오종운 종로학원하늘교육 평가이사는 “학령인구 감소에 따라 올해 서울 소재 중3 학생 수가 전년도 7만6202명에서 올해 7만2775명으로 3427명 줄었다”며 “여기에 2025년 일반고 일괄 전환 정책에 따른 불안요소가 작용한 것으로 보인다”고 분석했다. 


서울지역 자사고·국제고·외고의 전형 방식은 학교 별로 다르다. 


자사고는 면접 없이 완전 추첨으로 신입생을 선발한다. 하나고는 교과성적과 출결사항을 기준으로 모집정원의 2배수 이내 선발한 뒤 면접전형을 진행한다. 


국제고와 외고는 영어 교과성적과 출결사항을 기준으로 모집정원의 1.5배수 이내에서 2단계 면접을 치른다.


서울지역 자사고는 오는 15일 공개 추첨을 통해 합격자를 발표한다. 하나고는 오는 17일 면접 대상자를 발표하며 27일부터 면접을 진행한다. 국제고는 오는 14일 2단계 전형 대상을 발표하며 외고는 14일 면접대상자를 발표, 21일 면접을 치른다. 외고 국제고 합격자 발표일은 모두 24일이다.


관련기사

9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